과거의 정신은 언제나 현재에도 살아 있다.” 

이 문장은 슈나이더의 철학을 완벽히 대변합니다.

1946년 오스트리아 서부 잘츠부르크의 코트 공장으로 시작된 슈나이더스는 

절제된 럭셔리와 오스트리안의 뛰어난 만듦세, 디테일에 대한 집중으로 고전적인 하이퀄리티 제품을 현대적인 터치로 선보이고 있습니다

지나치게 야단스럽지 않은 럭셔리즘이 슈나이더스를 다시 쳐다보게 만드는 비결입니다.

PREVIOUS  –  NEXT